즐겨찾기 추가 2024.06.14(금) 09:13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인물
연예
영화
음악
공연
학회/전시회
세미나
디자인/건축
미술/사진
박물관/문화재
출판
English 日文 中文

은평구 삼각산금암미술관, ‘내 손이 사라졌다_유럽이 그린 구한말 조선’ 기획전시 개최

- 오는 14일부터 30일까지 삼각산금암미술관에서 개최
- 구한말조선을 그린 유럽의 만평을 작가 이부록이 아카이브로 재현

2024-06-07(금) 07:00
[신동아방송 은평구=이신동기자]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오는 14일부터 30일까지 삼각산 금암미술관에서 이부록 작가의 ‘내 손이 사라졌다_유럽이 그린 구한말 조선’ 전시회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고문헌연구회가 주최했으며 녹음방초 회초리, 적막강산 메들리, 노크동맹 얼라리, 슬로퍼씨의 노크코리아, 고문헌 기산부록 등 100여 작품이 전시된다.

고문헌연구회는 1894년 청일전쟁 시기 전쟁터였던 조선이 유럽 언론의 만평에 등장한 것을 엮어 ‘유럽이 그린 구한말 조선’이란 제목의 책을 발간했다.

이 책을 토대로 이부록 작가는 19세기 말과 20세기 초 유럽의 신문과 잡지에 실린 구한말 조선(COREA/KOREA)에 관한 만평을 당시 조선인의 눈으로 재해석해 아카이브 설치 작업으로 이번 전시에 재현한다.

전시장의 검은 테이블은 제국주의 시대 식민지를 차지하려 눈치를 살피던 협상가들의 협상 테이블을 상징한다. 이 테이블 위 돌멩이, 벌집, 물고기 등은 유럽이 그린 만평에서 조선을 묘사한 사물이다.

또한 전시에는 영국에서 탄생한 세계 최초 만화캐릭터 사기꾼 ‘알리 슬로퍼’가 등장한다. 작가는 슬로퍼가 조선의 왕을 인터뷰하기 위해 가마에 노크하는 장면을 통해 만평에 새겨진 조선의 수난기, 유럽인의 식민주의를 드러낸다.

전시는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고문헌연구회로 전화 문의하면 된다.
이신동기자 news@sdatv.co.kr
        이신동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su.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